| 태그 '나훈아'에 해당되는 글 1건 |
| 1월 25일 MiniLog |
내 생각 08/01/25 22:00 ( Translate this page  )
글 주소 : https://ohyung.net/511
  • 네이트온의 문자축소 가 과연 MSN의 1위탈환을 할 수 있게 해줄까? - 2008-01-25 21:42:47 
  • 나훈아 바지 사건 을 보면서 여기자들이 성추행으로 고소 하지 않는게 신기한 1人 - 2008-01-25 20:57:22 
  • 싸이의 '쇼' 노래... 아... 슬프다! - 2008-01-25 15:36:01 


  • 1. 일단은 네이트온의 문자축소 ...
    전에 MSN에서 네이트온으로 대거 몰려갔던....이유중 한개가 문자관련 이었는데;;;
    이젠 네이트온이 그런다 -.ㅡ; 덜덜덜.... 자기네가 당췌 어떻게 해서 뜬건지 모르는건가???
    ( 물론 나는 SK 사용자라서 관계는 없지만 ;;; )
    암튼간.. 이번기회에 MSN의 재부상... 혹은...
    문뜩 네이년 공화국에서 메신져를 뿌린다면 어떨까? 라는 생각이 들게 된다...
    이어받기 기능.. 문자 공평하게 모두 100건 MSN도 연동가능 네이트온도 연동가능!
    뭐 이런식으로 해서 네이버폰과 연계된 메신져라도 나온다면....
    우루루루~ 몰려가지 않을까 싶다...

    " 이보게.. 네이년.. 니넨 블로그가 있잖나... 그걸 싸이와 네이트온 처럼 연동하는거네... "

    어때 슬슬 뭔가 ' 네이년 PC통신 시스템'의 입질이 오나???



    2. 나훈아 바지 사건 은... 사건이라고 하긴 그렇고...
    만약에 내가 여자들 좀 있고... 저런 장소에 가서...
    " 님들 나 고자 아님... 보여줄까? 믿을래?? " 막 이러면서 바지 자크를 내리고 그랬다면...
    분명히 나는 성희롱으로 끌려간다...
    답답한 심정이야 이해를 하겠지만.... 그렇다고 자크를 그렇게 아무데서나 내리려고 하시다니...

    뭐.. 암튼.. 성희롱은 상대에게 수치심이 일어야 한다나? 뭐 그런식으로 들은듯 싶음...

    결론... 저기 있던 여기자들은... 수치심 따윈 없던건가?
    왜 잘도 다를땐 잘만 하더만;;; -.ㅡ;

    뭐... 그냥.. 삐뚤어진 생각;;;



    3. 싸이의 '쇼' 노래... 를 들었다...

    남자들이 세상에서 가장 싫어하는 ' 군대 다시 가는 꿈 ' 을.... 실현한.. 싸군.
    꿈★은 이루어진다... 라고 했던가.... ;;; 난.. 저런꿈은 반댈세;;

    훈련소로 입소하던 그의 모습이 참으로.... 안쓰러웠다...
    국방부의 잘못은 그 누구도 책임을 지지 않고....
    연예인이라는 이유만으로 모두의 관심안에서 군대를 두번씩이나 가는 세상...
    분명히 국방부도 책임이 있지... 개새...
    나도 뭔가 찜찜했어... 방산하면서 "영리행위"가 불법인가 민가... 했거든...
    뭐 암튼간...
    사건의 본질은 잘모르겠고.... 어떤놈이 뇌물을 받은건지 뭐가 사실이고 뭐가 거짓인지..
    근데 대마로 구속까지 되었는데 군대 갈 수 있다는것이 참으로 아리송...
    뭐 몇년인가 얼마 이상이면 현역으로는 안가지 않았었나???

    뭐 암튼간....

    정말 싸이는 쇼를 하는거 같다... 인생이라는 무대위에서 얼마나 처절하게 자신을 희생시키는건가..
    자식들에게 흠잡히기 싫어서? 손가락질 받기 싫어서?
    이럴땐 차라리 스티붕유가 현명하다고 본다.... 혹은 아르현도라든지...


    암튼 이것저것... 심심해서 끄적여 보다가 블로그로 옮겨와서 덧붙임글...
    요즘나 너무 삐뚤어지고 있어!!!
    | 이 포스트에 대한 이용규약 |
    Creative Commons License
    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코리아 저작자표시 2.0 라이센스 에 따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This work is licensed under a Creative Commons Attribution 2.0 Korea LicenseLink in a new window.

    | 트랙백 |
    트랙백 주소 :: https://ohyung.net/rserver.php?mode=tb&sl=511